Home | Login | E-mail

 
2009-08-26 일자 공지사항
작성자 관리자
글제목 삶의 무게가 느껴질 때
글본문



매.일 같.은 몸.짓.과
매.일 같.은 생.활 속.에.서.도
어느날 갑자기
삶.의 무.게.가 느.껴.지.는 날이 있습니다.

내가 살아온 시간 만큼
나는 더욱 성숙했어야 한다는 강박관념에
더더욱 자아를 괴롭힌 적이 있습니다.

가까운 친구에게 조언도 구해보고,
어느 한적한 오후
잔디밭에 앉아 사색도 해보고,

아무 생각없이 친구에게
가식적인 웃음을 던져보기도 하고,
차분하게 가라앉은 마음으로
글을 써보기도 했습니다.

하지만 삶의 무게를 짊어진다는 것은
생각보다 쉽지 않습니다.
나를 보는 사람들,
내가 보는 사람들,
그리고 주위의 사람들,
모두 저마다의 삶의 무게가 있습니다.

내 등에 짊어진 내 인생 만큼의 짐이
이제야 느껴지는 것은
무척이나 행복한 일입니다.
그 만큼 나는
더욱 날아오를 수 있을 것이기 때문입니다.

난 다시 다짐 합니다.
오늘도 나의 생의 무게를 느끼며
그 만.큼.의 책.임.감.과
그 만.큼.의 적.극.성.과
그 만.큼.의 사.랑.으.로
열..심..히..
내 사랑의 삶을 다시 살아가겠다고...



 
 
 
 
 
 
Copy right @ 2005. I C E P S. All rights reserved.
경기도 화성시 향남읍 요리 381-5
/ TEL :031)359-9011~4 FAX :031)359-9015